• 최종편집 2024-06-06(수)

논산시, 어르신맞춤돌봄 책임지는 생활지원사들의 따뜻한 손길

- 어버이날 맞이해 뜻깊은 선물로 온정 전해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5.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따뜻한 마음과 전문성 갖춰 어르신들의 또 다른 가족으로 자리잡아 -

 

[충청시민의소리] 논산시(시장 백성현)는 지난 8일 어버이날을 맞아‘어르신맞춤돌봄서비스’종사자인 생활지원사들이 카네이션, 후원품, 생활지원사가 직접 만든 소가구를 보호자가 없거나 자녀와의 왕래가 적은 어르신들께 전해드렸다고 밝혔다

.

[크기변환]역량강화교육을 마친 후 단체 사진 사본.jpg

 

 

‘어르신맞춤돌봄서비스’는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에 대해 연락과 방문을 진행하고, 어르신들의 사회적, 신체적, 정신적 기능을 유지를 위한 교육내용을 전달한다. 또한, 사회참여 프로그램을 통해 어르신들의 원활한 사회관계형성을 돕는다.

 

해당 서비스를 진행하는 논산시 생활지원사들은 총 139명으로 돌봄서비스 수행 뿐아니라 그들 스스로 직무 역량을 배양하기 위해 돌봄인력 역량강화 교육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2월에는 올바른 경청 자세와 방법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으며, 3월에는 어르신들의 인권을 존중하기 위한 인권교육을 실시하였다. 이번에 전달된 천연원목을 이용한 선물 또한 지난 4월 실시된 교육의 결과물이다.

 

이날 선물을 전달받은 어르신은 ‘자녀 역할을 대신해주는 논산시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시 관계자는 “지난 해 만족도가 높은 역량강화 교육을 한층 고도화하여 진행한 결과 교육 내내 생활지원사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며 “생활지원사들의 전문성 강화는 어르신들에게 전달되는 따뜻한 마음을 좀더 세심하고 가깝게 느끼도록 하는 효과를 낼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논산시는 생활지원사의 수요와 만족도에 따라 앞으로 남은 역량 강화교육을 진행하고 기타 수범사례들을 연구하여 돌봄인력 역량강화를 돌봄인력을 정예화한다는 방침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논산시, 어르신맞춤돌봄 책임지는 생활지원사들의 따뜻한 손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